이준혁.장소연.이미도 출연 확정, 탄탄한 배우 라인업 구축

기사승인 2017.01.12  16:45:24

공유
default_news_ad1

- 검증된 연기력의 명품 배우들 캐스팅으로 기대 UP

   
▲ KBS
ad26


[뉴스에듀] 탄탄한 연기력으로 극에 감칠맛을 더해 줄 배우 이준혁, 장소연, 이미도가 KBS 2TV 새 주말 연속극 ‘아버지가 이상해’(극본 이정선/연출 이재상/제작 iHQ)에 출연을 확정했다.

‘아버지가 이상해’는 항상 가족을 우선시 하며 살아온 부부 변한수(김영철 분)와 나영실(김해숙 분), 각양각색의 매력을 지닌 4남매 집안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려낼 휴먼 가족 드라마다. 맛깔나는 연기로 작품을 빛내줄 배우 이준혁, 장소연, 이미도의 합류로 탄탄한 배우 라인업이 구축됐다.

배우 이준혁은 나영실(김해숙 분)의 늦둥이 남동생 나영식 역을 맡아 열연한다. 좋게 말하면 낙천적, 달리 말하면 현실감 제로인 나영식은 아내를 사랑하는 마음만은 세계 최고인 인물이다. 그런 그의 아내 이보미 역에는 배우 장소연이 나섰다. 영식을 최고의 남편이자 아빠라고 생각하는 역할로 집안의 기둥같은 캐릭터. 특히 생글생글 웃는 얼굴로 은근슬쩍 시어머니 속을 애태우지만 체면은 세워드리는 매력적인 인물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여기에 개성만점 배우 이미도가 합류, 가시 돋힌 말을 서슴없이 내뱉는 업계 1위 엔터테인먼트사의 아트팀 과장 김유주 역으로 변신한다. 극 중 변씨 집안의 셋째 딸 변미영(정소민 분)과의 동창 인연을 시작으로 복잡하고도 특별한 관계를 형성해 나갈 전망.

‘아버지가 이상해’에 함께 출연하게 된 세 배우의 공통점은 검증된 연기력이다. 이들은 다양한 작품에서 흠 잡을 데 없는 연기력은 물론 강렬한 존재감을 뽐내며 호평을 받아 온 터. 특히 이준혁은 ‘구르미 그린 달빛’, 장소연은 ‘동네변호사 조들호’, 그리고 이미도는 ‘착하지 않은 여자들’을 통해 KBS 대표작들에서 활약해왔다. 때문에 KBS 새 주말 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에서 막강한 조연진으로 만난 세 사람이 보여줄 명품 연기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이처럼 실력파 배우들이 출연을 확정, 바람 잘 날 없는 변씨 집안 식구들과 함께 그려나갈 코믹하고도 감동적인 이야기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KBS 2TV 새 주말 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는 졸혼을 주장하는 부모 세대와 결혼 인턴제를 주장하는 자식 세대간에 펼쳐지는 따뜻하고 유쾌한 이야기를 전달할 가족 드라마로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후속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이혜영 기자 aha080@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에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