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44곳 대안 교육기관 맞손

기사승인 2018.01.14  12:00:06

공유
default_news_ad1

   
▲ 서울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가 지난달 22일 44개 대안 교육기관과 학교 밖 청소년 지원을 위한 협약식을 체결했다.

[뉴스에듀] 서울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가 지난달 22일 44개 대안 교육기관과 학교 밖 청소년 지원을 위한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서울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가 서울시 지원으로 네트워크를 맺은 대안 교육기관은 도시형 대안학교 31개교, 징검다리 거점 공간 13개소가 있다. 프로젝트 학습, 문화 활동, 체험 활동, 인턴십, 자치활동 등 학교 밖 청소년들을 위한 다양한 교육과정이 운영되고 있다.

ad26

협약식에는 서울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백승준 센터장과 대안 교육기관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하여 향후 나아갈 방향에 대한 논의와 종합적인 지원을 위한 협력을 약속하였다.

이날 백승준 센터장은 “2018년에는 인턴십 (자립·자활)과 대안 교육기관 학비 지원을 강화하여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교육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 제공= 서울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김순복 기자 aha080@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에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