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한준의장, 경기도의회 신임의장단 4.16기억교실추모

기사승인 2018.07.12  17:30:06

공유
default_news_ad1

   
▲ 송한준 의장은 제10대 경기도의회 신임의장으로 선출된 후 첫 일정으로 수원 현충탑 참배를 마치고 난 후 곧바로 안산 교육지원청 별관에 마련된 ‘4.16 기억교실’을 찾았다.
   
 
[뉴스에듀] 송한준 의장(더불어민주당, 안산1)은 제10대 경기도의회 신임의장으로 선출된 후 첫 일정으로 수원 현충탑 참배를 마치고 난 후 곧바로 안산 교육지원청 별관에 마련된 ‘4.16 기억교실’을 찾았다.

송한준 의장은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단원고 학생과 교사들에 대한 묵념 후 동영상 시청, 1∼2층의 기억교실들을 둘러본 후 “너무 아픈 기억, 도민 모두의 마음이 머무는 교실입니다. 별이 된 우리 아이들을 영원히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글을 방명록에 남겼다.

ad26

이어서 (사)4.16 가족협의회 사무실을 방문하여 전명선 가족협의회위원장 등 관계자들을 만나 세월호 사건을 기록하고 보존하기 위한 사업에 대한 이야기를 들었다. 송한준 의장은 다시는 이러한 불행한 일이 생기지 않도록 안전한 경기도를 만들겠다고 화답하였다. 또한 아이들을 지키고 안전을 책임지기 위해 경기도의회가 더욱 노력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이날 4.16. 기억교실 방문에는 김원기 부의장(더불어민주당, 의정부4)과 안혜영 부의장(더불어민주당, 수원11)이 동행하였으며, 의장 취임 이후 실질적인 첫 걸음이었다.

[아하교육그룹]  나비미디어 ㅣ 해병대전략캠프 ㅣ 교육그룹 더필드ㅣ 국제학생기자단 ㅣ한국스타강사연합회

이희선 기자 aha080@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에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