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려움을 용기로 ‘2019 재도전의 날’

기사승인 2019.12.01  11:17:14

공유
default_news_ad1

- 실패 교훈과 재도전 과정 생생한 경험 공유

   
▲ 동대문디자인플라자 살림터에서 개최된 ‘2019 재도전의 날 행사’에서 김학도 중기부 차관과 공모전 수상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뉴스에듀신문=이훈민 기자] 재기에 성공한 기업인들을 응원하고 이들의 실패와 재도전 경험을 공유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9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2019 재도전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행사는 재창업 활성화에 기여한 유공자 10명에 대한 표창과 실패·재도전 사례를 공유하는 ‘혁신적 실패사례 공모전’ 수상자의 사례발표, 투자·판로 전문상담회, 토크콘서트 등으로 진행됐다.

토크콘서트에서는 스타트업 전문 유튜버 김태용 대표의 사회로 ‘고스트키친’ 최정이 대표, ‘마이쿤’ 최혁재 대표, ‘꽃을 담다’ 이인표 대표 등이 실패의 교훈과 재도전 과정의 생생한 경험담을 들려줬다.

ad26

아울러 16개 재창업 기업들이 투자자 및 유통채널 상품기획자들과 일대일 방식으로 진행하는 투자유치설명회(IR 피칭)도 열렸다.

행사에서 김학도 중기부 차관은 재창업 지원사업의 내년도 개편안을 발표했다.

계획에 따르면 우선, 재창업자금 지원 시 우수한 예비·초기 재창업자(재창업 1년 이내)를 발굴하기 위해 전용 평가방식을 새롭게 도입한다.

또 기존 현장평가 등의 한계를 극복하고 외부 위원으로 구성된 심의위원회가 객관적으로 선발할 수 있도록 개편하기로 했다.

아울러 재창업기업에 대한 민간투자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재도전 성공패키지 사업에 ‘재도전 스카우터 제도’를 신설한다. 민간 투자사가 이 제도를 통해 발굴한 재창업 기업에 대해선 정부가 최대 1억원까지 사업화 자금을 후속 지원할 계획이다.

재창업자금 지원 지연요인으로 지목된 사전 의무교육을 폐지하고 모바일 교육도 추진할 예정이다. 재창업 교육기관은 전국으로 확대한다.

이훈민 기자 aha080@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에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