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20개교 선정

기사승인 2020.05.23  19:49:36

공유
default_news_ad1

   
▲ 교육부
[뉴스에듀신문]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는 2020년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이하 ‘혁신선도대학 지원사업’)’ 20개교를 신규로 선정하였다.

혁신선도대학 지원사업은 4차 산업혁명 신산업 분야 인재 양성을 위해 다수의 학과가 참여하여 융합 교육과정을 구성·운영하고 혁신적인 교육 방법과 환경을 도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대학이 제시한 교육과정 혁신 계획의 구체성과 지속 가능성을 중점적으로 평가하며, 특히 대학의 특성과 여건 및 교육과정과 신산업 분야 간의 연계성 등을 면밀히 평가하였다.

사업을 신청한 총 61개 대학 중에서 서면 및 온라인 발표평가를 거쳐 최종 20개교를 선정하였다.

이번에 선정된 20개교는 앞으로 2년간(2020~2021년) 연 10억 원을 지원 받으며, 교육과정과 교육의 방법 및 환경 혁신을 통해 유망 신산업 분야(스마트 공장, 스마트 모빌리티 등)의 미래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다.

ad26

혁신선도대학 지원사업은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이하 ‘LIINC+ 사업’)’ 참여 대학을 대상으로 2018년부터 추진되었으며, 올해에는 LINC+ 미참여 대학까지 지원 범위를 확대하였다.

올해 선정된 연세대학교의 경우, 관련 3개 학과가 협업하여 ‘인공지능(AI)과 사물인터넷(IoT) 기술융합 기반 미래 모빌리티 산업’ 혁신 교육 트랙을 개설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기존의 강의식 교과목을 온·오프라인 연계과목 등으로 개편하고 11개의 신규 교과목을 개설, 5G 기반 드론 모빌리티 원격제어 실험 등이 가능한 공동설계 및 실험 공간을 구축한다.

금오공과대학교는 구미국가산업단지 등 지역 특성을 반영하여 ‘스마트 공장 융합 전공’을 개설하고, 스마트 공장 실습실을 구축하며, 지역 산업체가 참여하는 현장 문제 해결형(IC-PBL) 교과목을 운영한다.

특히 지역 내 산업체 수요를 토대로 스마트 공장 전문가 과정, 빅데이터 분석 기반 스마트 제조 전문가 과정 등 재직자 교육과정도 함께 개설할 계획이다.


이희선 기자 aha080@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에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