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교육청] 학교 코로나19 대응 지원인력 확대

기사승인 2020.05.24  09:28:38

공유
default_news_ad1

   
▲ 부산광역시교육청
[뉴스에듀신문] 김순복 기자 =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각급 학교의 코로나19 예방 및 대응 활동을 돕는 인력을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인력지원은 각급 학교가 순차적 등교수업을 실시함에 따라 교내 방역과 발열검사 등 업무가 부가됨으로써 발생하는 학교현장의 과부하를 해소하기 위한 조치다.

특히, 등교수업 전후 학교업무 경감을 통해 학생 안전을 최우선적으로 확보하고, 원활한 교육활동을 뒷받침하는데 주력할 계획이다.

인력지원은 유치원 및 초·중·고·특수학교를 대상으로 하며, 오는 25일부터 상황이 안정화될 때까지 한시적으로 이뤄진다.

ad26

유치원은 원별 1명, 초·중·고·특수학교는 학교별 5명 이내 인력을 채용할 수 있다. 부산시교육청이 인력배치에 앞서 수요인력을 조사한 결과 691개교가 모두 1,914명을 지원해 주기를 희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학교는 코로나19 사태로 수업이 없어진 방과후 강사 등을 채용할 예정이다.

부산시교육청은 이에 필요한 예산 28억여원을 교육부 특별교부금과 자체예산 등으로 확보해 단위학교에 배부할 계획이다.

김석준 교육감은 “등교수업 이후 수업진행과 학생지도, 코로나19 예방활동 등으로 몹시 바쁜 학교를 돕기 위해 인력을 지원하기로 했다”며 “앞으로도 학생의 안전 확보와 교육활동의 조기 안정화를 위해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순복 기자 aha080@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에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