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식중독 예방’에 7월 전국 유치원·어린이집 급식소 위생 점검

기사승인 2020.07.04  18:00:08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픽서베이

[뉴스에듀신문] 이훈민 기자 = 정부가 7월 한 달 동안 전국 유치원·어린이집에서 운영하는 급식소를 대상으로 관계부처 합동으로 위생 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최근 유치원 장출혈성대장균감염 발생과 여름철 기온상승 등으로 면역력이 약한 어린이 식중독의 사전 예방을 위해 시행하는데, 신속하고 효과적인 점검을 위해 급식인원 50인 이상(집단급식소) 시설과 50인 미만 시설로 나누어 진행한다.

먼저 급식인원 50인 이상 유치원과 어린이집 1만 6000여 곳(유치원 4000여개소, 어린이집 1만 2000여개소)은 식약처 주관으로 17개 지방자치단체(위생부서)가 점검을 실시한다.

ad26

특히 1인 이상 공무원과 소비자위생감시원으로 꾸린 점검반이 직접 나서 보존식 보관 유무·위생기준 준수 여부 등을 중점 점검한다.

또한 급식인원 50인 미만 시설 유치원(4000여개소)은 교육부 주관으로 시·도 교육(지원)청이, 어린이집(2만 3000여개소)은 복지부 주관으로 지자체(보육부서)가 점검을 수행한다.

한편 소규모 시설은 전국에 있는 총 224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영양사가 참여해 식중독 예방 교육을 실시하고, 센터에 등록되지 않은 시설은 등록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점검은 관계부처(식약처, 교육부, 복지부) TF를 구성해 추진하는데, 점검 결과 분석 후 급식 위생 개선 대책을 마련할 예정이다.

정부관계자는 “최근 안산 유치원 사례와 더불어 점차 기온도 상승하고 있어 어린이 먹거리에 대한 위생·안전관리가 더욱 중요해진 만큼 식중독 예방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훈민 기자 aha080@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에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