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 감축 시설·R&D 투자 기업에 금리 1%대 대출

기사승인 2024.02.28  21:00:15

공유

- 중소·중견기업, 대기업 모두 신청 가능…프로젝트당 최대 500억원까지

   
▲ 사진출처=에스선샤인



[nEn 뉴스에듀신문] 정부가 온실가스 감축 시설과 연구·개발에 선제적으로 투자하는 기업에 1350억 원 규모의 융자를 추가 지원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이달 29일부터 오는 4월 3일까지 산업계 탄소중립 전환을 촉진하는 올해 탄소중립 전환 선도프로젝트 융자 지원사업의 대상 기업을 모집한다고 28일 밝혔다.

탄소중립 전환 선도프로젝트는 온실가스 배출을 획기적으로 줄이고 미래 기술·경제적 파급 효과가 큰 장기·대규모 시설 및 연구개발(R&D) 프로젝트다. 융자 지원사업은 이 같은 시설과 연구개발 프로젝트에 융자금을 지원하는 것으로, 중소·중견기업뿐만 아니라 대기업도 신청이 가능하다.

선정된 기업은 1%대의 낮은 금리로 프로젝트당 최대 500억 원까지 융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는 만큼 탄소감축 투자에 대한 부담을 낮출 것으로 보인다.

ad26

특히 올해부터는 우리 산업계가 국제 온실가스 관련 규제에 적극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에 초점을 둔다.

우선적으로 지난해 10월부터 시범운용을 개시한 EU 탄소국경조정제도(CBAM)에 대응할 수 있도록 철강·시멘트·수소·알루미늄·비료·전력산업 관련 프로젝트에 대해 선정 평가 때 가점(2점)을 부여한다.

자세한 내용은 산업부 누리집과 한국산업단지공단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지원을 희망하는 기업은 융자시스템 누리집에서 신청할 수 있다.

한편, 산업부는 서울·대전·울산·여수·대구 등 5개 권역별 및 주요 업종·공급망별 등으로 다양하게 사업설명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맞춤설명회 신청은 융자시스템 누리집에서 가능하다.

사진제공=에스선샤인 (태양광 유지보수 o&m 전문 기업)

이희선 기자 aha080@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에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